앞서 여성의 오르가즘과 클리토리스의 이야기를 하며

프로이트 양반의 이야기를 잠깐 전해 드렸었는데요. 

오늘은 더 자세하게 돌려까보려 합니다.


서양 철학자 중에 여혐러가 존나 많기는 합니다. 

아... 



우리나라 철학자 중에서도.? ... 말을 아끼겠습니다. 



정신분석학자 

프로이트


우리나라에서는 꿈의 해석이 참 유명한데요 

대단한 양반이 맞기는 맞는데...... 



이 양반이 얼마나 남근을 숭배하고

여혐을 오지게 했는지..... 

이것은 아는 분만 아는 사실...

얼마나 빻았는지 알려 드릴게요 





"여자는 감정의 동물이다."


"여성은 청소를 더 잘 하도록 타고났다. 

왜냐하면 여성의 질이 본래 더럽기 때문이다.

여성이 문지르고 닦는 것을 잘 하는 것은 자신의 신체에서 느끼는 더러운 느낌을 보상하기 위한 것이다." 


그리고 호모포비아 이기도 합니다.



하여간 여러 방면으로 빻은 양반






성 역할 분담간의 상호작용, 그리고 성적 욕구를 여성에게 이중적으로 투사하여 

여성의 실체를 1+1로 부정해온 베이스를 만들어주었다 이겁니다..



프로이트는 여성성을 묘사할 수 없는 존재, 알 수 없는 존재,

풀리지 않는 수수께끼, <어둠의 대륙> 이라고 표현 합니다. 




그래 남자인 니가 복잡한 여성을 이해하기란 쉽지 않았겠지..

쓰팔..




서양 철학자 양반들이 하고 있는 큰 오류는 

"남성적인 특성 = 인간적인 특성, 인간의 보편화 된 것" 

이라고 생각하는 것 입니다. 




남성중심의 이야기는 왜 인간 보편 철학이고

여성이야기를 하면 왜 여성학으로 따로 치부???? 

쓰발?




이 분도 철학자 중에는 여자가 없다 

여성들의 가장 큰 문제가 남성 주류 사회에서 남성한테 인정 받으려고 해서 생긴다. 

페미니즘은 여성적인 입장을 다루나, 아직 인간 보편까지는 수준이 안 올라갔다.

그래서 항상 배타적이고 공격적이다. 


....

ㅎ..........................





여성 철학자가 왜 없을까요? 

예??????????????



아.......

더 이상은 쓰지 않겠습니다...예..




니들 저녁 밥은 누가 차려줬니? ㅎ..


아버지가 차려주셨니? ㅎㅎ^^ 




경제학 부터 시작해서, 철학까지 많은 부분들이 여성을 무시하고, 폄하하며 

삭제해 왔는데요

도대체 누가 수준이 떨어지는지 모를 일.................



우리 일상의 전반에 얼마나 많은 것들이 <남성의 기준>으로 만들어졌는지..... 


여자같이 입는 남자는 천시되면서

남자같이 입는 여자는 중성적이라고 하는 걸 보아도 알 수 있습니다. 


남성적인 것은 보편적인 것이고 중성적인 것으로 통용 되는 사회라는 것이 말이에요. 




결론

: 여자도 인간이다

쓰팔넘들아..............



be-story.tistory.com
  1. enjoyourtea 2019.02.21 10:34 신고

    저런 인간들 보면 화가 나면서도 한편으로는 짠한게,
    부모한테 뭘 배웠길래 저 모양이 됐나 싶은 생각이 들어서에요.
    엄마가 아이에게 여성으로서 존경스러운 모습을 많이 보였어도 애가 저 모양이 됐을까요?
    아빠가 엄마를 존중하는 모습을 보여줬어도 애가 저 따위가 되었을까요..과연.
    그냥 망나니 콩가루 집안에서 태어나 쓰레기로 자랐다고밖에 생각이 들지 않네요.
    다만 저런 엉터리 논리를 폄으로써 다른 영구적 쓰레기들을 만들어낸다는게 짜증날 따름..
    저딴게 무슨 정신분석을 하겠다고 지 정신도 온전치 않은 놈팽이가 ㅉㅉ

  2. 2019.02.21 11:09

    비밀댓글입니다

  3. 글로우바이 2019.02.21 12:47 신고

    철학자들 깜냥은 다 그런가봅니다
    그래야 철학자가 되는건가ㅋ
    간만에 댓좀 달래뜨니 로긴이 넘나 힘드네요ㅠ
    자꾸 까먹는 까막머리로 로긴하는데 애썼답니다ㅋ
    잘계시죠? ㅎ
    댓은 안달아드 늘 하루 두세번씩 방문해 본답니당^^

  4. 2019.02.21 21:02

    비밀댓글입니다

  5. 2019.02.22 06:54

    비밀댓글입니다

  6. 도레미파솔라시돗 2019.02.23 18:09 신고

    ㅋㅋㅋㅋ 철학자들 중 정신병자들이 많다더니..
    사실이였나보네요.
    __| |__

  7. kznari 2019.03.01 00:35 신고

    저런사람들보면 어린시절 어떻게 자라왔는지가 늘 궁금하더라구요.
    아빠가 늘 엄마를 무시했던건지, 아니면 엄마한테 학대를 당했던건지....... 뇌구조가 너무 궁금합니다

  8. 2019.03.08 20:40

    비밀댓글입니다

  9. 2019.03.09 07:36

    비밀댓글입니다

  10. 뭐별거있나 2019.03.13 10:46 신고

    어디서 저런 밑도끝도 없는 빻은 사상을 만들어오는지... 드릅게 하릴없다

  11. 슈퍼얀 2019.06.01 20:28 신고

    어렸을때부터 정신교육을 못 받아서 저렇게 빻은 생각만 하는 인간들 ㅉㅉ

+ Recent posts